뉴스소식




























홈 > 부산ㆍ경남
제목 경남, 공동주택관리 감사처분 이행실태 전반적으로 ‘양호’
 



아파트 감사에 대한 입주민들의 지속적인 참여 당부
 
경상남도가 2017년 말부터 2018년까지 30개 단지에 대해 실시한 공동주택관리 감사 지적사항의 이행실태를 점검하고, 점검결과를 전 입주민들이 알 수 있도록 게시판 등에 공개토록 했다.

이번 경상남도의 감사 이행실태 점검 결과를 살펴보면, 전체 지적사항 279건 중에서 완료 269건, 추진중 6건, 미 이행 4건으로 나타나 전반적으로 이행상황은 양호한 편으로 확인됐다.

미 이행 4건은 CCTV저장장치 용량부족, 필수장비 미비치, 장기수선계획 조정 건 등으로, 이에 대해서는 빠른 시일 내 완료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경상남도는 투명하고 안전한 공동주택 환경을 조성해 입주민이 화합하며 생활할 수 있도록 2014년부터 공동주택관리 감사를 역점적으로 추진해왔다. 2018년 말까지 5개년을 분석한 결과, 지금까지 193개 단지에 1,145건(시정 257건, 주의 888건)을 적발해 과태료 253건(5억 4,300만 원), 변상․반환 104건(40억 4,300만 원)을 처분토록 통보했다.

그리고 5년간 분석결과에 따르면, 공사․용역계약 및 집행 관련이 443건(39%)로서 가장 많았으며, 회계처리 229건(20%), 잡수입 관리 102건(9%), 입주자대표회의 운영 95건(8%), 장기수선충당금 78건(7%) 등의 순으로 매년 부적절한 내용들이 끊이지 않는 것으로 볼 때 입주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가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박환기 경상남도 도시교통국장은 “경남도민 절반이상이 거주하는 공동주택을 감사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관리하여 살기 좋은 보금자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므로 입주민들께서도 아파트 감사에 적극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아파트감사 요청은 아파트 관리 과정에서 발생한 각종 비리·부정행위를 인지한 사람이면 누구나(철저한 익명보장) 경상남도 홈페이지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강신구 기자

작성일자 2019-02-27
이름 비밀번호
※ 한글 1000자 까지만 입력가능 :


기사제보 및 광고·구독문의 : (042) 256-3422 | FAX : (042) 256-3402
대전아파트신문 | 대전시 유성구 대학로31 (봉명동, 한진리조트오피스텔) 2204호
신문등록번호 : 대전 다 01314 | 발행인·편집인 : 강신구 | 이메일 : tjaptnews@hanmail.net
copyrightⓒ2016 대전아파트신문 ALL RIGHT RESERVED.